코스트코 보이로 전기방석 온도조절기 고장. 보이로 전기요 1인용도 걱정이 됩니다.

반응형

 

 

 

 

코스트코에서 보이로 제품을 많이 구입했습니다.

 

지금까지 구입한게

전기방석 3개,

전기요 2개를 구입했네요.

 

그런데 최근에 전기방석 온도조절기가 연달아 고장이 났습니다.

 

 

코스트코에 전화하여 수입원 확인 후 전화를 했어요.

 

 

결론은 구입후 1년 경과 제품은 A/S불가라고 합니다.

그런데, 그 A/S는 온도조절기 고장시 수리가 아닌 온도조절기 등을 교체해 주는거라고 하네요.

패드는 처리가 아니되고요.

(아마도 온도조절기 고장이 많은듯 느껴지네요.)

 

 

이유야 어찌되었건 간에,

A/S접수 후 택배방문을 기다렸건만 10일이 지나도 오지 않기에

온도 조절기를 뜯었습니다.

 

 

온도조절기 A/S는 단순 교환이지만

저는 1년이 경과된 제품이라 공짜 A/S는 아니니 부담없이 뜯었지요.

 

 

 

 

 

 

 

헐 저항 등 부품이 다 탓네요.

 

 

 

 

 

 

 

 

어떻게 이렇게 다 탈 수 있는지...

엄청난 열이 발생했다는건데요....

쩝, 좀 그렇네요.

 

 

 

 

 

 

 

 

또 다른 녀석도 뜯었는데

마찬가지로 교류 220V 들어오는 쪽 인입선과 연결된

저항 하나가 탔네요.

 

수축튜브를 벗겨내서 확인해 봤지만 저항이 몇 짜리인지 확인 불가 !!

 

 

 



제 판단이 맞는지 확인해 보기 위해 저항을 떼어 냈어요.

 

 

 

 

 

 

뒷 모습은 아주 깔끔한 걸 보니

전면부 저항이 타서 맛이 간걸로 보입니다.

 

 

 

 

 

 

 

 

딴 녀석도 마찬가지 .

새까맣게 탔지만 저항값 확인 불가 !!!

 

 

 

 

 

 

 

 

 

 

떼어낸 녀석을 테스터로 재 봤지만

저항값이 널뛰기만 할 뿐 어찌 확인할 길이 없네요. ㅋ

 

 

 

 

 

 

 

 

 

코스트코에 판매하는 공식 납품하는 업체는

자기들이 직접 수리는 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전기방석용 온도조절기는 15,000원에 판매하니 돈 주고 사야 하나 봅니다.

 

새 온도조절기 하나 구입 후 뜯어서 내부 저항 값 확인 후 수리해 봐야 겠습니다.

 

 

 

그나저나

보이로 전기요 1인용도 2개나 사용하고 있는데

온도조절기가 고장날까 걱정도 되고 저렇게 과열될 정도면 엄청 뜨거워 화재의 염려도 되는데

사용하는데 좀 걱정이 되긴 합니다.

 

그렇다고 반품할 수 도 음고.....

 

다음에는 이메텍 제품을 사용할까 싶기도 하공... ㅋ

 

 

 

하지만 중요한 내용 !!

역시 뭐니 뭐니 해도 유통이 짱입니다.

수리 ? 그 딴건 개나 줘버렷 !!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